Welcome

01#
지지율

정부와 정치인은 국민을 위해 일한다.
정확히 표현하면 여론을 위해 일한다.

윤석열 정부는 최저 지지율을 연일 갱신 중인데,
총선을 앞둔 여당 의원이 가만히 있을 리 없다.

아내나 장모 비리를 인정하진 못하겠고,
친일 행위를 관두기도 어려운 상황이니,

전두환을 존경한 마인드를 살리면서,
지지율을 끌어올릴 방법이 필요했을 것이다.

그런 의미에서,
의대 정원 확대 시도는 적절했다.


02#
밥그릇

밥그릇을 나누는 일이니,
밥그릇 지키려 반발할 것이다.

의료계는 말한다.

의료 서비스 품질이 떨어지고,
실력 있는 의료진을 배출하기 어렵다.

과연 그럴까?

CT/X-Ray 없이 진찰도 어렵고,
수술실에 들어가지도 못하고,
수도권만 원하는 의료진?

의대 정원을 확대하면 더 나빠질까?
아니 더 나빠질 수 있을까?

지방 의료진이 늘어나고,
수술 가능한 의료진이 늘어나고,
오히려 더 많은 명의가 배출될 수 있다면? 

비유가 적절할지 모르겠지만,
맛집과 비슷하다.

입맛이 까다로운 미식가는 맛집을 찾아가고,
상태가 위중한 환자는 명의를 찾아간다.

의료 혜택에서 소외된 국민이 없도록,
의료진은 많이 늘어야 한다.

과잉 진료 남발하고,
대리 수술 남발하는 상황에서,
국민 목숨 담보로 파업까지 하는데,

온갖 미사여구와 대의명분을 들먹이지만,
결국 밥그릇 나누기 싫은거 아닌가?

더도 말고 AI 진료 도입 전까지만 늘려도 좋다.
상용화된 이후에는 뭐...


03#
불균형

비난의 화살이 '모든 의료진'으로 가선 안된다.
근본적인 문제는 의료수가 불균형이다.

결국,

필수 의료과는 기피 대상이 되는 반면,
돈이 되는 의료 행위(과잉 진료 등)만 늘어난다.

극단적이지만,
해법은 의외로 간단하다.

  • 필수 의료수가 / 정원 늘리고,
    개원 지역을 제한하지 않는다.
  • 일반 의료수가 / 정원 줄이고,
    개원 지역을 졸업 의대 지역으로 제한한다.

특권을 원하는 이들을 특별법으로 다루면,
공평하지 않은가?

그럴 바에 의대를 가지 않겠다면, 
대기 줄에서 나오면 된다.


99#
결론

그들이 계속 무소불위 집단으로 군림해선 안되므로, 
어떤 정부가 되었든 계속 문제를 썩히면 안 된다. 

지금까지 어떤 정부도 성공하지 못했지만,
이번 정부도 성공하기 어렵다.

진정성 있게 준비 후 진행했다면, 
과거와 같은 레퍼토리가 반복되진 않았을 것이다.

그렇다면,
목적은 민생이 아닌 지지율이다.

선거 전 지지율을 위한 생색내기 카드라면,
선거 후 조심스레 타협할 것이고,

최선을 다했다며 자화자찬하겠지?

웹 프리랜서 맥심입니다.
웹 사이트 제작 의뢰는 받지 않습니다.
No. Subject Author Date
42 ISSUE 미국 연례 인권 보고서, 한국 정부 표현의 자유 침해 커피 11:37
41 ISSUE 정부 재정 악화, 만성적인 세수 부족 심화 커피 10:04
40 ISSUE MBC 보도 중징계, 언론 탄압 우려 심화 커피 08:34
39 ISSUE 故 채 상병 사망 사건, 진실은 무엇인가? 커피 08:12
38 ISSUE 잼버리 결과 보고서, 한국 정부 개입 지적 커피 08:05
37 ISSUE 200석은 아쉽네요. 맥심 04.11
36 ISSUE YTN, 사장 교체하더니 대단하다. 맥심 04.10
35 ISSUE 22대 국회의원선거, 꼭 투표하세요. 맥심 04.10
34 ISSUE 욱일기에 자유를 주고 싶은 국민의힘 의원 20명 맥심 04.05
33 ISSUE 제주 4·3 희생자 추념일입니다. 맥심 04.03
32 ISSUE 친일파도 독립기념관 이사가 될 수 있을까? 맥심 02.21
» ISSUE 의대 정원 확대, 지지율 vs 밥그릇 싸움 맥심 02.19
30 ISSUE 의료계는 국민 목숨을 담보로 파업을 하는건가요? 커피 02.19
29 ISSUE 의대 증원에 국민 여론은 어떠한가요? 커피 02.19
28 ISSUE 의대 증원에 의료계가 반발하는 이유는 무엇인가요? 커피 02.19
27 ISSUE 손흥민과 이강인의 불화 사건은? 커피 02.16
26 ISSUE 클린스만 한국 대표팀 축구 감독 전술 평가는? 커피 02.16
25 ISSUE 부동산 전세 계약은 한국에만 있나요? 커피 02.05
24 ISSUE 친일파 청산이 실패한 이유는 무엇인가요? 커피 01.30
23 ISSUE 한국 화폐가 기축통화가 될 가능성이 있나요? 커피 01.30
Board Search